홍남기 “추경 2∼3배 된다면 부작용 커…정부 판단 존중해달라”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오늘안 대폭 증액은 어렵다는 입장을 재차 밝혔습니다. 홍 부총리는 오늘 추경안 심사를 위한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해 ” 14조 원 규모의 추경에서 일부 미조정은 될 수 있겠다”면서도 “규모가 2∼3배가 되는 것은 너무 부작용도 크고 미치는 영향이 커 받아들이기 어렵지 않겠나 한다”고 밝혔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