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해외여행주의보 연장…내달 국가별 체제로 단계적 전환

외교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상황을 고려해 전 국가·지역에 대한 특별여행주의보를 12월 13일까지 한 달간 추가 연장했다고 밝혔습니다. 외교부는 발령 기간 가급적 해외여행을 취소하거나 연기하고, 해외에 체류 중인 경우 위생수칙 준수 철저, 다중행사 참여 및 외출·이동 자제, 타인과 접촉 최소화 등 신변안전에 각별히 유의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