빨라진 단일화 시계…국민의힘, ‘尹-安 담판’ 톱다운 시나리오 부상

야권 단일화 시계가 본격적으로 돌기 시작했습니다. 단일화 카드를 배제하지 않는다는 대전제 속에 구체적인 방법론까지 거론됩니다. 국민의힘 권영세 선대본부장은 오늘 회의 후 '단일화 가능성이 열려 있나'라는 취재진 질문에 “물론”이라고 답변했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