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태, 선대위직 전격 사퇴…”2030 세대에 깊이 사과”

국민의힘 선거대책위원회에서 직능총괄본부장을 맡았던 김성태 전 의원이 오늘 딸의 ‘KT 특혜 채용’ 논란 끝에 자진사퇴 의사를 밝혔습니다. 김 전 의원은 오늘 페이스북에서 “제 일신상의 문제로 당과 후보에 누를 끼치게 되는 것은 아닌지, 깊은 고민 끝에 직능총괄본부장의 소임에서 물러나 선당후사의 자세로 우리 당의 승리를 위해 결연히 백의종군 하기로 했다”고 말했습니다.

기사 더보기